BC카드, 전국 11개 스키장서 최대 60% 할인 이벤트 실시

  • 기사등록일 : 2016-12-01

BC카드(대표이사 사장 서준희)가 전국 11개 스키장에서 최대 60%까지 할인 혜택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1일 밝혔다.

이번 이벤트는 2017년 스키장 폐장일까지 진행되며 ▲비발디파크 ▲용평리조트 ▲오크밸리 ▲휘닉스파크 ▲알펜시아 ▲양지파인 ▲엘리시안 강촌 ▲하이원리조트 ▲웰리힐리 ▲에덴벨리 ▲베어스타운 등 전국 11개 주요 스키장에서 리프트권/렌탈권 등 구매 시, 최대 60%까지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매주 금요일마다 심야권을 구매하는 고객들을 위한 특별 이벤트도 진행된다.

대명비발디, 용평리조트, 휘닉스파크, 웰리힐리, 베어스타운에서 심야권 구매 시 1장을 추가로 제공하는 1+1 이벤트가 진행 중이며 오크밸리(1만원), 양지파인(1만원), 엘리시안(2만원)에서도 할인된 가격으로 금요일 심야권을 구매할 수 있다.(‘17년 스키장 폐장일까지. 단, 엘리시안 강촌은 ‘17년 2월 11일까지)

특히 내년 3월 5일까지 오크밸리를 이용하는 BC카드 고객들에게는 ▲강습료 1만원(리프트권 3인 이상 구매 시) ▲ RED 에너지팩 제공(음료/손난로 등, 붉은색 스키복 착용 고객 대상) ▲오크밸리 직영 카페 음료 1천원 할인(BC카드로 리프트권 결제 시) 등의 혜택도 제공된다.

김진철 BC카드 마케팅전략본부장은 “BC카드 고객들이 가족, 친구, 연인과 함께 스키장을 재미있게 즐길 수 있도록 알찬 혜택을 준비했다”면서 “앞으로도 다양한 마케팅을 통해 고객들에게 풍성한 혜택을 제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