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영상광고제 2016’ 17일 개최

  • 기사등록일 : 2017-01-11

국내 최대 영상 광고제인 ‘서울영상광고제 2016’이 본상 후보 작품들에 대한 심사를 끝내고 17일 오후 5시 서울시청 다목적홀에서 열린다.

올해로 14회를 맞는 ‘서울영상광고제’는 세계 최초로 시도되었던 온·오프라인 영상 광고제로 ‘TVCF 어워드 2003’으로 시작해 2011년부터 서울시의 후원을 통해 ‘서울영상광고제’로 격상되었다. 서울영상광고제 집행위원회가 주최하고 국내 최대 광고 포털인 TVCF가 주관, 서울특별시, 한국광고영상제작사협회, 뉴욕페스티벌이 후원하는 행사이다.

참가 대상은 공중파, 케이블TV 방영 작품뿐 아니라 인터넷, 극장, 바이럴, 옥외전파, 해외집행광고 등 2015년 12월 1일부터 2016년 11월 30일까지 국내에서 제작 대행한 모든 매체의 영상광고다.

17일 시상식에서는 1차 네티즌 심사, 2차 전문심사위원단 심사를 거쳐 선정된 각 부문별(TV, 비TV, TV캠페인, 비TV캠페인, CRAFT) 최종 수상작(Finalist)들을 대상으로 그랑프리, 금상, 은상, 동상, 심사위원특별상, Netizen’s Choice, Consumer Report Award, 올해의 모델상, 올해의 스텝상, 아름다운 서울상 등의 본상 시상을 진행한다.

올해부터는 작품의 광고 기법과 아이디어 등을 더 자세히 들여다 볼 수 있는 ‘Craft부문’(연출, 편집, 프로덕션디자인, 사운드디자인, 시각효과)을 신설하여 작품에 대한 세부적인 심사와 시상도 진행된다.

서울영상광고제는 ‘가장 대중적인 시선으로, 가장 공정하게’라는 슬로건과 함께 단순히 광고인들만이 아니라 예비 광고인, 광고를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시상식에서는 축하 공연(매드클라운, 오마이걸)과 함께 참석자를 대상으로 디지털 카메라 등 다양한 선물을 증정하는 경품 추첨 이벤트도 진행한다.

또한 부대행사로 행사 당일 오후 1시 프레스센터 기자회의장에서는 세계적인 크리에이터(Gordon Tan, Deron Lee)가 크리에이티브 트렌드와 미국 및 아시아 광고시장에 대한 세미나를 진행하며 세계 유수 광고제 및 ‘서울영상광고제 2016’의 수상작들도 함께 상영할 예정이다.

자세한 내용은 서울영상광고제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참석 예약은 15일까지 홈페이지를 통해 할 수 있다.

TVCF(애드크림) 개요

(주)애드크림이 운영하는 TVCF는 전문 광고인들을 포함한 67만명의 회원들과 40만건 이상의 국내외 광고를 보유하고 있는 명실상부한 국내 최대 광고 포털 사이트다. 회원들이 직접 광고에 대한 세부적인 평가를 시행하고 다양한 광고 관련 콘텐츠를 제공해서 국내 광고 문화를 이끌어가는 커뮤니케이션의 장으로 자리잡고 있다. 특히 해마다 개최되는 ‘서울영상광고제’는 네티즌들과 심사위원들의 의견이 골고루 반영되는 공정한 심사과정으로 광고인들에게 한 해를 결산하는 최고의 축제로 자리잡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