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예능 ‘윤식당’ 촬영지 인도네시아 롬복, 한국 특공무술이 뜬다

  • 기사등록일 : 2018-07-12



tvN의 인기 프로그램 윤식당 시즌1의 촬영지로 국내에도 인지도가 높은 인도네시아 롬복에 한국의 특공무술이 붐을 일으키고 있다.

경기도 이천시 특공무술중앙회(회장 김정권, 사무국장 오문규)는 그 동안 자체적으로 추진해온 해외스포츠 교류사업의 가시적 성과를 공개했다.

이천시 특공무술중앙회는 4월 인도네시아 롬복 당국의 초청으로 현지를 방문, 특공무술을 시연한 바 있으며 이달 7월 중순 롬복의 군 승격 10주년 기념행사에도 롬복의 공식초청으로 이천시 특공무술시범단 자격으로 인도네시아를 공식 방문하게 된다. 이 행사에는 이천시 관계자와 시범단 30명도 동행한다.

이러한 교류는 이천시 특공무술중앙회 안영진 전 부회장이 주도한 것으로 알려졌으며 이천시 특공무술중앙회의 활발한 대외 활동과 지도자들의 치안 관계자 무술교육 그리고 다양한 해외교류 사례들이 롬복 측의 평가를 받았던 것으로 보인다.

롬복 군수는 이천시 특공무술중앙회와 만난 자리에서 시범단 초청과 함께 특공무술 해외지도자 파견과 전통무술 상호 교류의 의지를 보이며 이달 말 롬복 군수의 이천 방문을 추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에 앞서 이천시 특공무술중앙회는 해외 30여개국과 무술교류를 추진 중인 한국무도연수원(원장 가광순)과 다양한 해외교류사업을 공동추진하고 있으며, 특히 2014년과 2016년 필리핀과 영국 하로게이트 시에 이천의 특공무술을 독자적으로 전수하기도 했다.

또한 5월 발족한 사단법인 세계특수무술연맹 국제기술위원회 회장으로 이천시 오문규 사무국장이 선임되어 이천시 특공무술중앙회가 세계로 발돋움하는데 기여하고 있다.

한국무도연수원 개요

한국무도연수원은 2000년 1월 설립했으며 충남 태안에서 평생 무예를 연마해 온 관장 가광순이 대표관장이다. 가광순 관장은 태권도를 비롯, 해동검도, 경찰검도, 국무도, 경찰합기도 등 총 단수 30단 이상을 보유하고 있는 무술고수다. 한국무도연수원은 지방 무술도장으로는 드물게 4층 전용사옥을 보유하여 충남지역 무술도장 중 단연 돋보이는 존재감을 자랑한다. 가광순 관장은 경찰무도국가대표시범단장, 무가검도협회회장,대한민국 경찰검도 총무이사, 충남해동검도연수원장 등을 역임하고 있으며 특히 정통무예인으로 그 역량을 해외에 인정받아 포르투갈, 스페인, 벨기에, 스위스, 독일, 프랑스, 네델란드, 오스트리아, 라트비아 등 유럽지역 전역과 북미지역 현지에 협회의 초청으로 한국무예의 우수성을 전파하는 등 한국무술를 통한 국위선양에도 크게 기여하고 있다. 언론 연락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