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프리미엄 태블릿 갤럭시 탭 S4 14일부터 사전 판매

  • 기사등록일 : 2018-08-14



삼성전자가 프리미엄 태블릿 ‘갤럭시 탭 S4’ 사전 판매를 14일부터 시작한다. 정식 출시는 8월 29일이다.
 
‘갤럭시 탭 S4’는 LTE와 와이파이 모델로 블랙과 그레이의 두 가지 색상으로 출시된다. 가격은 내장 메모리 용량에 따라 LTE 모델이 88만원(64GB 내장 메모리)과 99만원(256GB 내장 메모리), 와이파이 모델이 79만2천원(64GB 내장 메모리)과 89만1천원(256GB 내장 메모리)이다.
 
국내에 출시되는 ‘갤럭시 탭 S4’는 갤럭시 태블릿 최초로 6GB RAM을 탑재하고 10.5형 슈퍼 아몰레드 디스플레이, 7300mAh의 대용량 배터리로 고사양의 게임도 장시간 매끄럽게 즐길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갤럭시 탭 S4’는 상하단 베젤을 최소화하고 16:10의 화면비로 전작 대비 약 32% 더 큰 화면으로 컨텐츠를 즐길 수 있으며, 하만의 오디오 전문 브랜드 ‘AKG’의 음향기술로 완성한 4개의 스피커가 태블릿 화면 방향에 따라 최적의 사운드 경험을 제공한다. 여기에 3D 입체 서라운드 음향 효과인 ‘돌비 애트모스(Dolby Atmos)’를 지원해 궁극의 엔터테인먼트 경험을 즐길 수 있다.
 
또 ‘갤럭시 탭 S4’는 태블릿 최초로 모바일 기기에서 데스크탑 PC 사용경험을 제공하는 ‘삼성 덱스’를 지원하고, 자연스러운 필기감과 편의성을 강화한 ‘S펜’을 지원해 업무나 학습시에도 유용한다.
 
‘갤럭시 탭 S4’는 별도의 액세서리가 없이도 퀵 패널에서 ‘삼성 덱스’를 사용할 수 있으며, ‘북 커버 키보드 커버’에 꽂기만 하면 바로 ‘삼성 덱스’를 실행할 수 있다.

또한 HDMI 어댑터로 모니터나 TV로 연결해 더 큰 화면에서 ‘갤럭시 탭 S4’의 콘텐츠를 즐기거나, 모니터와 TV에 원하는 컨텐츠를 띄우고 ‘갤럭시 탭 S4’를 터치패드나 키보드로 사용할 수도 있다.
 
‘갤럭시 탭 S4’는 가족들끼리 특별한 순간을 사진으로 공유할 수 있는 ‘패밀리 쉐어링’, 충전하는 중에도 화면에 시간·달력·날씨와 같은 유용한 정보를 표시하거나 갤러리에 있는 사진을 최대 1000장까지 순차적으로 보여주는 ‘데일리 보드’ 기능으로 집 안에서도 유용하다.
 
한편 삼성전자는 14일부터 24일까지 삼성전자 홈페이지와 옥션을 통해 ‘갤럭시 탭 S4’를 사전 구매하는 고객들을 대상으로 정품 키보드 커버, 블루투스 마우스, 배틀그라운드 게임 아이템을 지급할 예정이다. LTE 모델의 경우, 이동통신 3사도 각 사 온라인몰을 통해 사전 판매를 진행할 계획이다. 웹사이트: www.samsung.com/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