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자동차-기아, 국내 전기차 분야에 2030년까지 21조원 투자

  • Date : 2022-05-19

현대자동차·기아 양사가 2030년까지 전기차 분야에서 국내에 총 21조원을 투자한다고 18일 밝혔다. 동시에 올해 35만 대로 예상되는 국내 전기차 연간 생산량을 2030년 144만 대까지 대폭 확대한다. 144만 대는 2030년 현대차·기아의 글로벌 전기차 생산량의 45%에 달하는 물량이다. 현대차·기아는 2030년 글로벌 전기차 생산량을 323만 대로 계획하고 있다. 현대차·기아의 대규모 국내 전기차 분야 투자는 국내 전기차 생태계를 고도화하고, 글로벌 미래 자동차산업 혁신을 선도하는 허브 역할을 강화하기 위한 것...


쌍용자동차, KG컨소시엄과 조건부 투자계약 체결

  • Date : 2022-05-19

쌍용자동차는 서울회생법원의 허가를 받아 공고 전 인수예정자로 선정된 KG컨소시엄과 조건부 투자계약을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KG컨소시엄은 특수목적법인(SPC)인 △KG모빌리티 △KG ETS △KG스틸 △KG이니시스 △KG모빌리언스 및 켁터스 PE △파빌리온 PE로 구성됐다. 쌍용자동차는 5월 13일 한국거래소의 개선기간 부여 결정 및 경영능력이 검증되고 자금력이 풍부한 KG컨소시엄과의 조건부 투자계약 체결로 M&A 성공 여부에 대한 불확실성을 제거하게 됐다. 특히 공고 전 인수예정자 선정 시 인수대금의 규모 외에도 인수...


쌍용자동차, J100 차명 ‘토레스’ 확정·티저 이미지 및 영상 공개

  • Date : 2022-05-18

쌍용자동차가 경영정상화의 신호탄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는 신차의 차명을 확정하고, 출시에 앞서 티저 이미지와 영상을 공개했다고 17일 밝혔다. 쌍용차는 프로젝트명 J100으로 개발해 온 신차명을 ‘토레스(TORRES)’로 확정했으며, 출시에 앞서 차명과 외관 디자인을 그래픽으로 표현한 티저 이미지와 영상을 함께 공개하며 본격적인 신차 알리기에 나섰다. 토레스는 세상의 끝, 남미 파타고니아 남부의 지구상에 마지막 남은 절경이라 불리고 있는 ‘토레스 델 파이네 국립공원’에서 따왔다. 이 국립공원은 유네스코의 생물다양성 보존지역...


세미나허브, 미래 모빌리티 트렌드와 자율주행차 기술 및 이슈 세미나 개최

  • Date : 2022-05-18

세미나허브가 미래 모빌리티 트렌드와 자율주행차 기술 및 이슈 세미나를 개최한다고 17일 밝혔다. 모빌리티에 대한 패러다임 변화에 따라 기존의 단순한 자동차가 아니라 다양한 이동 수단으로써 모빌리티 개념이 변하고 있다. 이러한 미래 모빌리티 시스템에서는 자율주행기술 및 네트워크는 가장 핵심적인 기술이다. 특히 2025년, 레벨 3과 레벨 4로 이어지는 본격적인 자율주행 자동차의 상용화가 기대되는 시점에서 세미나허브는 ‘미래 모빌리티 트렌드 및 사업 전망과 자율주행차 핵심 기술 및 이슈 세미나’를 6월 28일~29일 서울 여의도...


현대자동차, ‘더 뉴 팰리세이드’ 국내 출시

  • Date : 2022-05-18

현대자동차는 5월 19일(목)부터 팰리세이드의 페이스리프트 모델 ‘더 뉴 팰리세이드(The new PALISADE)’를 출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한다고 18일 밝혔다. 더 뉴 팰리세이드는 현대자동차를 대표하는 대형 SUV로, 기존 모델의 혁신적 공간성은 계승하면서도 △와이드하고 강인하게 표현된 프리미엄 내·외장 디자인 △신규 첨단 안전 및 편의 사양 △안정적인 주행 성능과 편안한 승차감 등 최고 수준의 상품성을 갖춰 다양한 라이프 스타일을 즐기는 고객의 니즈를 충족시킬 수 있도록 했다. 외관은 더 넓어진 캐스케이드 그...